커뮤니티

게시판 뷰
MCT양양 김민수 우승, 천소산 옐로저지 방어
대한사이클연맹 2016-06-29 조회수: 2035
9ec850862915f75884d4e3d2a7aac0cf.jpg

 
 
 
 
 
 
 
 
 
 
 
 
 
 
 
 
 
 
 
대한자전거연맹과 양양군이 주최하고 NSR과 시마노 등이 후원한 NSR 2016 마스터즈사이클투어 양양(이하 ‘MCT 양양’)이 6월 25일, 강원도 양양군 일원에서 개최됐다. 이번 MCT 양양에는 487명이 참가신청을 했으며 대회당일 417명이 출전해 270명이 완주했다
4f7daf7fa2a304ecdf8146d49745c5f2.jpg

 
 
 
 
 
 
 
 
 
 
 
 
 
 
 
 
 
 
 올해 MCT 양양투어도 작년과 같은 코리아챔피언십 경기코스에서 진행됐다. 양양벨로드롬을 출발해 손양면, 부소치재, 현북면, 서면, 양양대교 남단을 경유한 한 바퀴 22.4㎞의 코스를 4주회, 퍼레이드와 결승구간을 제외하고 총 89.6㎞를 달리는 경기였다65de707ba13305b11ca8c1419e3b5dd8.jpg

 
 
 
 
 
 
 
 
 
 
 
 
 
 
 
 
 
 
 
 
 400명이 넘는 대집단으로 출발한 경기대열은 레이스 오픈부터 속도를 높였다. 첫 주회, 부소치재를 넘으면서 집단은 크고 작은 11개 그룹으로 흩어졌다. 1주회 중반 팀 자이언트의 김남형, Team Canyon-LSR의 윤중헌이 펠러톤으로부터 브레이크어웨이를 시도, 한 때 1분여 격차를 벌이기도 했으나 2주회에 들어서면서 펠러톤에 흡수됐다.
2주회 종반에는 팀 자이언트의 전민영, Team Canyon-LSR의 성종민, 팀 포커스 사일런스의 권도현, 그리고 옐로저지인 큐브 레이싱-A의 천소산 등이 집단을 탈출했다. 이들은 3주회까지 추격하는 펠러톤은 2분여까지 따돌려 유효타를 안겨 주는 것처럼 보였으나 4주회 들어 상호간의 협조가 깨지면서, 아쉽게 펠러톤에 삼켜졌다.
한편, CW 카테고리, 팀 바이클로-신영의 장수지는 펠러톤 바로 뒤를 따르는 제3그룹에서 안정적인 페이스로 경기운영을 하는 모습이었으며, 경기종반까지 꾸준한 경기력을 발휘했다. 
이하 중략.....
자전거 전문 매거진 BIKEWHAT :: http://www.bikewhat.com/?document_srl=19366902

게시판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양양 600주년기념 대한민국 자전거 한마음 축전
다음글 멋진 레이스, 사고로 퇴색 MCT 나주